치매를 예방하는 지름길

 

65세 이상에서 약 40 % 에서 연령대비 기억장애를 호소하며, 65세 이상에서 약 10 %는 경도인지장애를 보이는 것으로 나와 있습니다. 경도 인지장애를 보이는 군 중에 매년 15 %는 알쯔하이머 병으로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평균수명이 증가 되면서 알쯔하이머 병은 점점 증가하게 되었습니다. 알쯔하어머 병은 고령 치매의 가장 흔한 질환이며 심각한 기억 장애와 일상생활의 장애를 초래하게 됩니다. 이러한 알쯔하미머 치매를 예방하면서 건강간 뇌를 유지하는 생활 속의 방법 중, 뇌신경 의학 영역에서 그 효과가 인정된 부분에 대하여 몇 가지 소개를 드리겠습니다.

1.건강한 식단 및 약제

고지방이 고혈압과 당뇨의 위험인자가 된다고 알려져 있듯이, 고지방은 뇌혈관 질환의 위험요인입니다. 고지방 식이는 기억감퇴와 치매를 유발하게 됩니다. 연구결과 저지방 식이를 젊었을 때부터 한 군들에서 알쯔하이머 병이 유의하게 감소하는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최근 연구에서는 올리브 오일이 인지기능의 감소를 막아주는 효과가 있다는 보고가 있습니다. 또한 비타민 E 와 비타민 C 는 뇌 건강에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과일과 야채를 즐겨 먹는 것이 좋은데, 특히 블루베리, 딸기, 토마토와 브로콜리가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약제로는 은행잎 제제, 콜린에스터라제 억제제, 소염진통제, DHEA, 폐경기 여성에서 에스트로젠 치료, 콜레스테롤 억제제 등이 있습니다. 이중 전문의약품은 현재 알쯔하이머 병의 치료제로도 사용되고 있습니다.

2. 스트레스의 감소

만성 스트레스가 뇌 건강과 기억력에 장애를 주는 것으로 밝혀져 있습니다. 스트레스가 심할 때 분비되는 호르몬에 노출 될수록 기억력이 감소하는 것이 확인 되었습니다. 반대로 마음과 몸을 편하게 할 수 있는 휴식은 뇌 건강에 좋습니다.

3. 규칙적인 운동

운동은 뇌로 가는 혈류를 개선 시켜주며, 뇌 세포의 성장과 보존을 향상 시켜 줍니다. 20대에서 60 대까지 규칙적인 운동을 한 사람들이 말년에 알쯔하이머 병에 걸리는 확률이 감소하는 것이 확인 되었습니다. 물론 유산소 운동이 좋습니다.

4. 정신적인 자극

매일 책 읽기와 신문보기 등 정신적인 자극을 지속적으로 주는 것이 기억력을 유지하는데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자신의 일과 평생 교육에 집중하는 것이 좋습니다.
크로스 단어 맞추기와 퍼즐 풀기 등이 좋습니다.

5. 금연과 과도한 음주 자제

흡연가는 알쯔하이머 병에 걸릴 확률이 두배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음주는 하루 한 두 잔만 할 경우 오히려 예방 효과가 있으나, 그 이상의 음주는 해로운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처럼, 평소의 단순한 생활 습관 변화로 치매를 예방 할 수 있다면, 한번 시도해보는 것이 좋지 않을까요?

Advertise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