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한위장관질환에 대하여

gaca11

위 점막에서 발생한 악성 종양을 위암이라고 하며, 위암의 초기에는 대부분 증상이 없으나 진행함에 따라 상복부 통증, 더부룩함, 소화불량등의 상부위장관 증상과 함께 입맛이 없고 체중감소, 위장관 출혈에 의한 빈혈 등의 증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암 덩어리에 의해 위가 막히면 구토가 생기고 암에 의한 궤양으로 혈관이 노출되면 출혈에 의해 피를 토하거나 혈변을 보는 경우도 있습니다.
조기 위암은 특이적인 증상이 없으므로, 40세 이후에는 매년 내시경검사를 받으시고, 필요한 경우 조직검사를 바로 시행하셔야 합니다.

gaua11

위산의 분비가 지나치게 많거나, 점막의 방어력이 약해지게 되면 위 또는 십이지장에 소화성 궤양이 발생합니다. 스트레스, 술, 담배, 아스피린과 같은 진통소염제, 스테로이드 제제, 자극적인 음식, 영양결핍, 헬리코박터 파이로리균의 감염등이 소화성궤양의 원인으로 알려져 있으며, 소화 불량, 오심, 구토, 식욕 부진과 상부복통 등의 증상을 호소합니다.

heli11소화성 궤양의 원인으로 최근에 알려진 헬리코박터 파이로리의 감염은 위산의 분비를 증가시키고 위와 십이지장벽의 방어기전을 약하게 합니다. 십이지장궤양을 가진 거의 모든 환자(90%)와 위궤양을 가진 대부분의 환자80%)는 이 균에 감염되어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헬리코박터 파이로리균은 우리나라 성인의 약 60%가 감염되었을 정도로, 그 빈도가 높습니다. 리체클리닉에서는 내시경을 이용한 조직검사(CLO 검사)와 요소호기검사로 감염 여부를 쉽게 확인할 수 있으며, 헬리코박터 파이로리균에 감염된 경우 제균치료를 시행하게 됩니다.

Advertisements